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멀더.지나데이브스'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09.02.16 x-file 사라진 여인들(season 3-6)
사라진 여인들

이번 에피소드는 사람의 체엑을 빨아먹는 살인자와 이를 쫓는 우리의 멀더와 스컬리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하지만 항상 멀더는 사건의 몇몇 증거만 보고도 다른 사건과의 연관성을 잘 알아낸다,그건 바로 지식읙,기록의 축적으로 인하여 통계적인 자료를 통하여 시작을 한다.

이번 사건은 사람의 신체가 뭔가의 영향으로 뼈를 제외한 모든 부분이 액체화 되어서 살해된 사건이다.이번 사건의 범인도 외계인의 여향일까?아니면 돌연변이같은 신체의 일부분이 다른 사람들과 다르게 변한 초능력자의 소행이 아닐까?아니면 그 살인자가 필요한 영양소를 얻기 위해서 그러니깐 자연계에서 찾을 수 있는 목숨을 유지하기 위한 방법이 아닐까?
(체내의 물질을 진액으로 바꾸는 액체에 노출된 피해자)

생물들 중에 체액과 진액을 빨아먹는 생물은 거미와 물에 사는 물장군이 대표적이다.다른 생물도 있겠지만 우리가 쉽게 이해하고 보는 생물을 예로 들었다.그들은 죽인 먹이감에 특별한 효소를 투입하여 먹이 체내의 모든 영양분을 빨아서 먹는 것이다.거미와 물장군은 모두 교묘하고 치밀할 정도로 뛰어난 사냥꾼이다.

먹이감이 눈치채지 못할 정도로 먹이감에 다가섰다가 끈질긴 인내를 바탕으로 자기몸보다 큰 먹이감도 낚아챈다.수천년 아니 수 억년 동안 유전적으로 내려져온 가장 최적화된 사냥법이다.


사람이 사람을 사냥한다?있을 수 있는 일일까?그런 사람만이 알 것이다.뭔가 필요한 영양소가 있었으나 다른 것으로 해결이 안되고 사람으로 허기를 채움으로서 자신의 생명을 유지해 나가는 것이 정당한 것이다.
하지만 지금은 사람이 사람을 취하는 행동은 많은 부작용을 유발한다고 이야기 되고 있다.
사람을 취하므로서 그렇게 된 건지 병에 걸린 사람을 취하므로 그렇게 된거지 ...

이번 에피소드의 범인은 자신의 생명을 유지하기 위한 수단으로 그런 범죄를 저지른 것이다.사람들은 이야기 한다.모든 사람은 평등하고 그들은 사람답게 살 권리를 인정 받아야 한다.하지만 우리와 다른 모습과 다른 해괴한 신체적 특징 때문에 우리들과 거리가 생긴다면 그들은 그런 평등을 이해할 수 있을까?못할 것이다.

아마도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들을 괴물로 볼 것이다.왜?우리와 다르기 때문이다.다르다는 기준은 개인적인 것일 것이다.소수보단 다수의 의견이 존중될것이다.그렇기 때문에 소수는 다수의 틈에서 살아남기 위해서는 다수의 특징으로 변화를 추구 할 수 밖에 없을 것이다.

하지만 이런 소수가 모두 변화를 원하고 그렇게 되기를 원하지 않기 때문에 다른 방식으로 그들의 삶을 유지 하기 위한 수단으로 익힌 것들이 다수의 사회에는 혐오감과 공포를 조성하는 일이 될 것이다.이런 일들이 많이 일어나지 않기 때문에 우리는 관심을 두고 있지 않고 간과 할 수 있을지도 모르겠다.

하지만 시간을 두고 조금씩 그들(신체적으로 다르고 소외받는 사람들)에게 관심을 둔다면 미궁으로 빠지는 범죄는 일어 나지 않을 것이다.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