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토라토라 제22부,네가 있는 경치
류지는 타이가를 구했다.

그리고 타이가는 그 사고의 휴유증으로 당분간 학교에 나오지 못했다.그리고 왠지 모를 허전함을 느끼는 류지.


그러나 다른 사람들의 일상은 바뀌지 않았다.

류지와 미노리의 일을 어느정도 짐작하고 있는 아미는 진심어린 충고를 건네는데.. 용기 없는 선택을 못마땅하게 생각하는 건지도 ..

진로 상당으로 불려온 류지.. 외모와는 달리 성적이 우수한 녀석이다.그러나 집안 형편상 고생하는 야스코짱을 위하여 대학 진학을 포기할려고 하나 담임은 이를 설득한다.

미노리와 류지와의 이야기를 알고 있는 타이가는 그 둘을 위해서 또 양보를 한다.미노리가 타이가를 위해서 양보한 것처럼..그리고 류지와의 관계를 조금씩 끊을려고 한다.

정작 류지만 그것을 모를 뿐..나머지 사람들은 다 알고 있다.눈탱이 류지 때문에 여러사람~이 고생을 한다.언제쯤 류지가 이 모든 상황을 정리 할 것인가?

'토라토라 1~25(완)리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토라토라 제23부  (0) 2009.04.14
토라토라 제22부  (0) 2009.04.14
토라토라 제21부  (0) 2009.04.14
토라토라 제20부  (0) 2009.04.14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