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01년 미 캘리포니아에서 발전소를 매각하였고 이에 따른 부작용이 일파만파로 전해 졌었다....

지금 국민을 섬기고 낮은 자세로서 대통령의 소임을 충실히 할거라고 이야기 하고 있었지만 지금 하루 하루 커지고 있는 미국산 쇠고기 수입 파동에 따른 일을 방패삼아서 공기업의 민영화를 은밀히 작업하고 있는 사기극을 벌리고 있다.공기업을 인수 할 기업으로서는 1%재벌 기업밖에 없는데 그동안 마땅히 새로운 사업거리를 찾지 못하던 재벌 기업에서는 얼씨구나 이게 왠떡이냐 하고 너나나나 할거 없이 달려 들것이다.

지금 당장 고유가때문에 물가와 우리나라 경제에 비상이 걸렸는데 전력,가스공사,철도,항만,공항,의료보험공단등 다수의 공기업을 민영화 한다면 물가는 겉잡을 수 없이 올라 갈 것이며 빈인빈 부익부 현상을 심화되고 나라는 돈이 있는 소수에 의해서 돌아갈 것이다.

이런 상황에서는 아무래 머리가 좋고 실력이 있다고 하더라도 있는 사람들이 자기네 밥그릇을 나눠주는 걸 절대 허락하지 않기 때문에 그에 따른 절망감만 더 할 것이다.그 잘난 미국, 그리고 미국에서 도 좀 산다고 하는 캘리포니아 주에서 발전소 부분을 민영화 하면서 드러난 부장용이 상당한데 샌프란시스코,새크라멘토,로스앤젤레스 같은 대도시와 실리콘 밸리라는 세계적인 두뇌 집단이 모여 있는 곳에서 정전이 일어났다....그리고 이 정전 기간동안 수천억이 넘은 돈이 공중에서 날아가 버리고 이로 인한 손실은 어마어마하다.

이 정도면 국가적인 재앙이고 그곳에 사는 사람들도 그런 전력 수급을 못마땅 할 것이다.그리고 요금은 어떠한가?전기값이 무려 300%나 올랐다고 한다.경쟁을 통해서 양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를 통해서 가격 경쟁력을 키운다는 것은 허무맹랑한 거짓말이라는 것이다.기업은 이유을 추구하는 집단이지 선행과 복지를 행하는 집단이 아니다.남이야 죽건 말건 , 이익과 효율이 떨이진다면 가차없이 가격을 올리게 될 것이다.한군데서 독점하면 그나마 다행일지도 모르지만 여러군데서 운영을 하면서 가격 담합이라도 이뤄진다면 그 피해는 고스란히 그 지역 주민들에게 돌아 갈것이다.

임금은 오르지 않은 시점에서 물가만 올라 먹고살기도 빠뜻한 이 시점에서 지금 정부는 민생을 알고서 이런 정책을 내세우는 것인가?처음에 자신히 내놓은 정책들에 대해서 확신을 가지고 밀어 부치는 것도 좋지만 우선 국민의 민생과 전반적인 분위기를 보고 수정 해나가는 모습도 좋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그리고 대기업에서 도저히 수익이 나지 않는다고 포길하게  되면 우리나라도 마찬가지고 대규모 정전 사태를 맞이 할 것이며 대기업과 같이 사업을 하는 하청기업들이 줄줄이 도산을 하면서 국가 경제가 도탄에 빠질지도 모른다..분명히 에너지 사업분야가 황금알을 낳는 거위임은 틀림이 없다.하지만 이 황금알을 누군가 독점하고 계속해서 쌓아가는것 보단 많은 사람들이 안전하고 유용하게 사용하는 것이 더 좋은 행동임은 틀림이 없다.

시행착오를 거치면서 좀 더 나은 방향으로 나간다는 것은 틀림이 없지만 그러한 과정속에서 생기는 고통과 피해를 국민에게 전과 시키는 그런 비도덕적이고 무책임한 사상은 버렸으며 좋겠다.국민의 뜻으로 뽑았기 때문에 기대가 큰 만큼 실망도 크다는 것을 알고 이를 반성하고 고쳐나갈 생각을 해야지 지금 이 순간만 지나가면 괜찮을 거야 라는 '언 발의 오줌누기 식"의 행동을 하지 말았으면 한다.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