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P.S:: 한국인은 다이어트에 일년에 평균 167만원이라는 금액을 쓴다고 방송에서 잠시 언급이 되었다.다이어    트라??먹고 살기 힘들어서 살과 거리가 먼 사람들도 살뺄려고 그 돈을 쓸것인지?하는 생각을 해봤다.도대체 평균이 어디서 어떻게 나온거냐?도대체 믿을수가 있어야지 개늠의 매스컴들....

한해가 시작한지 벌써 보름이 지났다.그런데 여러분들은 새해에 각오한 일들에 대해서 실천을 잘하고 있는가?올해는 꼭 살을 빼야지 하는 분들이 많은데 작심삼일이라는 말이 무색할 정도로 열심히 해서 좋은 결과 얻으시길 바란다.다이어트 방법에는 별에 별 방법이 다 있겠지만 사람마타 체질이 틀리고 성격도 틀려서 자기에게 맞는 다이어트 방법을 찾아 내기란 여간 어려운게 아니다.

그런데 재미난 다이어트(사실은 체중 감소사례)가 요즘 신문과 언론에 심심치 않게 나와서 잠시 알아볼려고 한다.바로 무가당 껌으로 다이어트,아니 심각한 체중 감소를 유발 할 수있다라는 흥미로운 기사내용이다.그 내용을 잠시 보면


특정 물질(소르비톨)이 소화를 방해하고 우리의 신체 리듬을 뒤틀리게 해서(설사 유발) 체중의 감소를 유발한다고 하니 이런 방법, 저런 방법도 해보고 귀찮아서 포기한 분들께는 아주 쉬운 방법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여기서 깜찍 발상을 제안하면 소르비톨을 이용한 체중 감량제를 개발하면 어떨까하는 의견을 제시해본다.부작용도 만만치 않겠지만 필요한 사람들이 있다면 팔릴 것이다.우리 주변에 일어나는 가자 보톡스,야메 성형시술등도 수 사람들이 위험성을 알고서도 하지 않는가?왜 필요하니깐 찾게 되는 것이다....ㅋㅋ

이 소르비톨이 어떤 물질이냐 하면

왠지 어려운 화학용어들이 즐비해서 약간 짜증이 나는데 그래도 좀 눈여겨 살펴 볼 것은 공업적으로 넓은 용도를 가진다를 부분이다.설마 우리가 먹는 껌에다 공업용을 넣겠느냐 만은 알고나니 왠지 거림찍 하다.환원 과정에서 제대로 되지 않고 불량이 된 녀석들은 식용( D-소르비톨)이 아닌 공업용 소르비톨 ( L-소르비톨)원료로 환원 되서 우리가 먹는 껌에 일부분이 들어가지 않으리란 보장은 없잖아..ㅜㅜ

흠 심각한 체중 감소라는 부분이 왜 생기는지 어렴풋이 알겠다.소르비톨이란 놈은 감미로운 향을 내는 역활을 하지만 사실은 독한 물질이라서 소화도 잘 안되고 장운동에도 지장을 주는 놈 인것 같네...색다른 다이어트로는 그만이긴 하겠지만 너무 껌을 독하게 씹어주신다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렇게 네모난 턱을 가지게 될지도 모르니 왠만하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따라하지 않았으면 한다. ㅋㅋㅋ

위의 방법은 양날의 칼인거 같다.본좌가 해본 것 중에 가장 체중을 유지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식사량을 조절하는것이다.들어가는게 없는데 살이 찐다는 것은 비정상적이며 병원에가서 병이 없나 한 번 진단을 받아 봐야 할 것이다.일단 본인이 먹는게 있기 때문에 찐다고 보면된다.아니 땐 굴뚝에 연기나랴~~?본인이 먹는 한끼 식사량의 10%씩 줄여서 간단한 운동으로 마무리를 한다면 체중은 몰라보게 빠질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몸짱으로 사랑받고 있는 스타들 바티스타,이소룡,전지현,고소영,이효리까지)

살빼는데 좋다는 운동은 찾으면 넘치고 넘쳐 난다. 많으니 찾아서 하도록 하고 ~제일 먼저 해야할 일은 목표를 정해라.구체적으로 언제까지 어떻게 해서 얼마의 체중을 감량하겠다라는 목표를 설정하게 되면 자연스럽게 방법들은 생겨난다.

올 한해는 모두들 체중감량과 유지에 성공해서 다들 간지나는 옷발로 주변 사람들에게 사랑을 받아 보도록 해보자~~ 여러분 ~~ 짜요~~~!!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