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피터 버그'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4.09.06 론 서바이버 Lone Survivor , 2013
  2. 2008.04.28 킹덤(2007)
론 서바이버 Lone Survivor , 2013
요약 미국 | 액션, 드라마 | 2014.04.02 | 15세이상관람가 | 121분
감독 피터 버그
출연 마크 월버그, 테일러 키취, 벤 포스터, 에밀 허쉬 
홈페이지 lonesurvivor.kr





데오도르 루즈벨트 대통령 이후 미국은 아메리카 대륙을 넘어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등으로 끊임없이 확장을 해 왔다. 그게 로마 공화국이 제국으로 발전하여 팍스 로마나를 구현하듯 팍스 아메리카를 구현하는 식이었겠지만 그 수단이 되는 군인들은 아무리 잘 포장해도 결국은 피를 보기 마련이다. 그나마 제2차 세계대전의 경우 "독재자"에 대항하는 명분이라도 있었고 한국전쟁도 "공산화"에 대항하는 명분이 있었다. 하지만 1970년대 월남 실패 이후 "명분"은 퇴색되었고 미디어 발달로 희생자 소식은 빠르게 전파되었다.



누가 아프가니스탄을 침공하자고 주장했는지는 굳이 말할 필요가 없다. 2001년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끄는 알 카에다는 뉴욕 맨하튼의 쌍둥이 빌딩을 날렸고 누군가는 그 댓가를 치뤄야 했다. 하지만 걸프전 이후로 위치가 애매한 이라크는 둘째치고 강한 육군으로 소문난 소련군도 손 털고 나왔다는 아프가니스탄이 알 카에다의 수장을 데리고 있다는 점이 두 나라 모두에게 불행이었을 것이다. 그 옛날 알렉산더 대왕도 원정와서 겨우 손 털고 나갔다는 그 곳에 최첨단 장비와 무기로 무장한 군인들은 소련군을 비웃고 알렉산더를 떠올렸을 수도 있다. (알렉산더는 "알렉산더의 도시"인 알렉산드리아를 7개 만들었는데 아프가니스탄의 "칸다하르"가 그 중 하나라는 설이 있다.)


북쪽과 남쪽을 통해 또 탈레반에 반감 많은 집단과 연계하여 쳐들어 갔지만 산지가 워낙 많은 지역이다보니 전체를 지배하지 못하고 역시나 소련군처럼 부분만 통제를 할 수 밖에 없는 미군은 테러집단과 연계된 그 누군가를 잡으려 최정예 특수부대 네이비 씰을 투입했다. 그런데 순박(?)한 양치기 몇에게 들켰다. 여기서 대원들은 고민을 한다. 살려 보내야 하나 죽여야 하나 묶어 둬야 하나. 고민 끝에 이들을 풀어주었는데 그 중 한 명이 탈레반 세력에게 알려 버린다. 산악 지역에서 내전으로 몸을 단련한 탈레반 대원들은 아무리 특수훈련을 받았다 하지만 자기 마당이 아닌 씰 요원들을 압박하고 요리를 해 버린다. 그 중 한 명이 운 좋게 살아 남아 "론 서바이버"가 되었다.






촬영지가 어딘지 모르겠지만 정말 돌과 산이 많은 그 곳을 잘 묘사한 듯 하다. 게다가 벼랑으로 뛰어내리는 장면들은 관객들도 억 하게 만들었다. 사실 정치적 입장과 사상 및 이념을 따지면 애초 이들이 아프가니스탄에 간 것 자체가 잘못이기 때문에 선과 악을 구분하는 방식으로 이해하면 영화에 몰입하기 힘들다. 게다가 뜬금없이 아프간인이 구해주는 것도 이상하지 않은가. (파슈툰완리라 하여 아프간의 대다수를 차지하는 파슈툰 족이 가진 관습법에 의거하여 구해 줬다고 하며 구해준 그 사람은 미국이 보호하고 있단다.)





이 영화에서 묘사하고자 했던 것은 네이비 씰 대원들의 "brothership"이다. 이미 1980년대에 찰리 쉰 주연의 "네이비 씰"이란 영화도 있었지만 "형제"처럼 생각하는 이들의 문화가 있다. 비록 5명 중 4명이 죽었고 또 그들이 죽은 위치나 방식이 다르지만 이들이 자기만 살겠다고 도망가거나 동료를 버리거나 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피로 맺은 가족은 아니지만 형제와 같이 지냈기에 "hey, bro"라는 표현이 가능하지 않을까. 그리고 이 영화 전반부에서 지겹도록 훈련 장면을 보여주는 것도 그런 brothership을 설명하기 위함이 아닐까. 하지만 감독의 의도와 다르게 그 느낌은 그닥 와 닿지 않았다.






더불어 군대 내부에서 학대 사건이 많은 우리 군의 경우 저렇게 "hey, bro"라고 하며 서로 도울 수 있을지 의문이다.


신고

'├영화/도서/공연/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용의자 The Suspect , 2013  (0) 2014.09.12
론 서바이버 Lone Survivor , 2013  (0) 2014.09.06
인간중독  2014  (0) 2014.08.26
트랜센던스 Transcendence , 2014  (0) 2014.08.25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킹덤 (2007)

감독 : 피터 버그
출연 : 제이미 폭스, 크리스 쿠퍼, 제니퍼 가너, 제이슨 베이트먼, 아샤라프 바롬 
개봉정보 : 미국 | 액션, 스릴러 | 2007.11.01 | 청소년관람불가 (국내), R (제작국가) | 109분(국내)
공식사이트 : http://www.thekingdom.co.kr


킹덤 포토 보기

사우디 아라비아를 배경으로 한 영화이다. 영화의 시대적 공간적 배경은 21세기 초 사우디 아라비아와 미국이다. 

?fname=http%3A%2F%2Fcfile89.uf.daum.net%

영화는 미국 FBI요원이 사우디 아라비아의 테러리스트를 잡는 내용인데, 그럴려면 "왜 사우디 아라비아에 미국 FBI 요원이 가야하는지"와 "미국 내를 담당하는 FBI 요원이 사우디 아라비아에 갈 수 있는 조건"이 필요하고 그래서 초반에 기록 영화처럼 사우디 아라비아 국가 창설 이후 약 80년 역사를 간략하게 서술했다. 요지는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석유가 나는데 국왕이 필요해서 외세를 끌어들였고 외세를 반대하는 세력과 외세 도움을 받아야만 하는 세력이 존재하니 갈등이 나더라는 것이다. 


?fname=http%3A%2F%2Fcfile89.uf.daum.net%

저 머나먼 중동에서 친구가 죽었다. 제이미 폭스는 누가 범인인지 찾고 싶었다. 그래서 어떻게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하여 그 나라로 가게 되었다. 그런데 수사 여건이 만만치가 않았다. 과연 누가 범인이며 누가 친구를 죽였을까. 


?fname=http%3A%2F%2Fcfile89.uf.daum.net%

마침 제이미와 함께 범인을 찾고자 하는 "정의감에 불타는" 사람을 만났다. 처음에는 까칠했지만 시간을 보내며 이야기를 하니까 "좋은" 사람으로 생각이 들더라. 




그래서 생사고락도 같이 하고 죽을고비도 넘기면서 둘이 같이 문제를 해결하지 않을까. 이야기 구조는 척 보면 탁 나올 정도로 명확하다.


이 영화에서 볼거리는 다음과 같다.


?fname=http%3A%2F%2Fcfile189.uf.daum.net
?fname=http%3A%2F%2Fcfile189.uf.daum.net

후반부에 테러당하면서 동료를 찾아 싸우는 장면들이다.


---
무엇이 정의이며 무엇이 선인가. 미국에서 만들었으니 미국의 입장에서 이익이면 정의가 되고 그게 아니면 악이 되는 것일까. 사우디 아라비아 왕조도 자신의 권력 유지를 위해서 50만이나 되는 미군을 받아 들였는데, 그게 나라를 위한 것인지 권력자를 위한 것인지.

헌데, 따지고 보면 테러를 하고 있는 애들도 민중의 거시기를 위한다는게 아니고 종교적인 거시기로 거시기하고 있으니 결국은 그놈이 그놈이 아닌가 싶다. 그래서 영화는 영화로 보되, 사실은 왜곡하지 않도록 정신을 차리자. 이 영화는 "사우디 아라비아에서 테러가 일어났는데 미국 사람이 죽었으니 미국 사람이 수사를 하고 싶어"라는 상상을 스크린으로 옮긴 것이다. 화려한 액션씬에 만족하면서 팝콘이나 오징어 먹으면서 DVD나 비디오로 보자꾸나. 5.1채널 필수.

신고

'├영화/도서/공연/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위니 토드(2007)  (0) 2008.05.06
킹덤(2007)  (0) 2008.04.28
미스트(2007)  (0) 2008.04.24
베오울프(2007)  (0) 2008.04.22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