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OS/2죽었다. 이제는 eComStation 이다.


공식적으로 OS/2를 제작한 IBM의 지원은 2005년 12월 23일에 끝났다(http://en.wikipedia.org/wiki/OS/2#Fading_out). 물론 이미 그보다 훨씬 전에 IBM은 OS/2라는 제품 개발을 중단하하여 개발 자체는 이미 중단된 상태였다. 2005년의 종료 선언은 개발의 종료가 아니라 이보다 더 치명적인 "지원"의 종료라는 뜻이다. 그렇다면, 이 땅에서 OS/2는 완전히 죽었는가? 의미를 좀 더 되새겨 보자. 죽었다는 의미는 한국 시장에서 OS/2 수요가 완전히 없고 또 공급도 전혀 없다는 뜻이다.
 
설사 수요가 있다 해도 IBM(한국IBM)이 공급을 하지 않는다면, 결국은 "죽었다"라고 선고해야 할 것이다. 한국에서만 10여 년이 넘게 판매가 된 OS/2가 죽었다? 의문을 품어보자. 과연 그럴까. 사실, 한국에서 OS/2 라고 검색하면 사이트가 몇개 없다. 아래와 같이 딱 두개만 있다.
- http://community.chol.com/os2/ : 천리안 OS/2 동호회
- http://www.ecomstation.co.kr/
그리고
http://softbox.ecomstation.co.kr 이라는 사이트를 방문하면 구매와 관련된 사항과 문의 사항들을 찾아 볼 수가 있다.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여기서만 ecomstarion을 취급하고 있다.

반면 미국은 여전히 많다. 아래에 언급한 사이트 외에도 각종 소프트웨어 개발 사이트들도 여전히 많다.
- http://www.mit.edu:8001/activities/os2/os2world.html
- http://www.os2.org - http://www.os2bbs.com
- http://www.os2world.com
- http://www.os2hq.com
- http://www.os2ezine.com/
- http://www.os2ss.com/

그렇다면 한때 번성했던 하이텔, 유니텔, 나우누리의 OS/2 동호회들은 어디로 갔단 말인가. 그들이 없으니 OS/2는 한국에서 사망선고를 내려도 될까?

그렇지 않다. OS/2가 별 볼 일이 없는 OS였다면, 사라져간 비운의 여타 OS처럼 사용자 모임도 없어져야 하지만 살아 있다. 그리고 성능이 별 볼 일이 없는 OS가 아닌 관계로, IBM은 그 바톤을 Serenity Systems International로 넘겼다. 이에 IBM이 개발을 중단했지만 Serenity는 2001년 이후 eComStation 1.0을 시작으로 그 후속 모델을 출시하기에 이르렀다. (OS/2의 역사는 http://www.ecomstation.co.kr/doc/1.4.php를 참조하라.)

eComStation? 죽었다는 OS/2가 이 놈으로 부활을 했단 말인가. 그렇다. 아직 한국에서는 생소하지만, 외국에서는 ecomstation으로 검색해보면 엄청나게 많은 링크가 나온다.

- www.ecomstation.com
- www.ecomstation.biz
- www.ecomstation.org
- www.ecomstation.ru
- www.ecomstation.ca
- www.ecomstation.biz
- www.ecomstation.com.au
- www.ecomstation.de

그렇다면 이것이 무엇이냐. 정녕 OS/2의 현신이란 말인가. 실상 여러 정의가 있지만, ecomstation은 "an OEM Upgrade to IBM OS/2"가 가장 정확하다. OS/2의 개선판이 바로 eComStation이라는 뜻이다.

위 그림은 현재 2.0 베타 버전의 RC4(Release Candidate 4) 동작 화면이다. 기본 기능은 OS/2와 같으며 부가적으로 깔끔한 XWorkPlaceShell까지 들어 있다. OS/2는 죽었지만 eComStation으로 부활했다.
신고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현재 당신이 나의 블로그에서 글을 보고 있다는 사실에 감사의 말을 전해드리면 당신에게 물어볼 것이 있다.당신의 컴퓨터 운영 프로그램은 무었인가?아마도 대부분은 MS의 Window 시리즈 일 것이다.다행이 당신이 window 시리즈를 사용하지 않는다면 아래에 계속 읽게 될 글들이 무척 반가울 것이다.현재 본좌도 윈도우XP를 사용중에 있다.다른 운영체제로 아직 바꿀 이유가 없기 때문에 쓰고 있다.그리고 가장 익숙하다보니 자연스럽고 정이 들었다고해야 하나?

사람들이 현재 많이 쓰고 있는 Window말고도 컴퓨터 운영프로그램은 많은데 요즘 조금씩 자리를 넓혀 가고 있는 Linux라던지 OS/2,ecomstation 등이 있겠다.이중에서 이대표님이 써본 것은 윈도우와 리눅스 그리고 OS/2 되겠다.

각자의 장,단점이 있는데 아무래도 쓰던게 편해서 그런지 아직까진 윈도우에 많은 점수를 주고 싶다.그리고 현재 리눅스로 된 서버를 하나 돌리고 있다.그러나 제대로 된 서비스를 제공하지 못하고 있어서 앞으로 많은 노력이 요구된다.

아 그리고 os/2가 2001년에 ecomstation으로 바뀌어서 새롭게 출시 되었다.그러니 내가 써본것은 정확하게 ecomstation되겠다.(이하 OS/2를 ecomstation으로 표기 하겠다)설치하는 것도 간단해서 쉽게 설치를 해보았다.그리고 손에 익숙치 않은 UI 때문에 초반에 애를 먹었지만 적응이 되고 나니 윈도우보다 반응속도가 휠씬 빠르다는 것을 느끼게 되었다.

OS/2에 관한 설명 보기..



이상 위와 같은 다양한 장점이 있다고 한다.아직 위와 같은 장점에 대해서 직접 체험하고 있는 중이라 좀 더 결과를 지켜봐야 할 것 같다.

그런데 이렇게 빠른 운영체제가 왜 많이 쓰이질 않고 몇몇 사람들과 이를 제작한 회사에서만 쓰이고 있는 것일까?하는 의문이 들었다.MS사도 크지만 IBM도 이에 못지 않은 글로벌 기업인데 왜 운영체제를 대중화 시키지 못한 걸일까?IBM은 세계에서 유일하게 하드웨서,소프트웨어,그리고 미들웨어라고 하는 이 3가지 부분의 원천기술을 모두 가지고 있는 기업이다.

이렇게 기술적으로 풍부하고 대단한 기업에서 야심차게 만든 ecomstation가 왜 사장이 되었을까?계속 고민을 하던차에 지인으로 부터 아주 명확한 답변을 듣게 되었다.

------지인의 명확한 답볍--------
IBM이 시장을 독점할려고 독자적인 운영체제를 만들었고 이를 자기네 제품에만 적용을 시킬려는 아주 부도덕한 일을 계획하다보니 주변 업체들이 가만히 보고 있지 않고 적극적으로 대응해서 그 독점을 막았다는 것이다.이에는 MS사의 끼어팔기 식의 영업수단도 IBM의 확장을 막았으리난 추측을 해본다.그리고 IBM이 독자적인 컴퓨터를 가지고 있기에 여기에만 사용될 수 있는 운영체제를 고집한게 실패의 가장 큰 원인인것 같다라고 말을 했다.
--------------------------------

듣고보니 일리가 있는 말이 었다.IBM은 폐쇄적인 독점정책으로 말아 먹은거 같다.그 좋은 소프트웨어를 말이다.현재 Linux는 예전에 비해 많이 발전했다.점점 좋아지고 있어서 앞으로 발전 가능성이 많은 운영체제이다.처음에 나왔을땐 버그가 많고 불편했겠지만 OPEN SOURCE라는 장점을 가지고 이를 쓰는 모든 사람들이 새롭게 수정할 수있게 해놓아서 점점 사용자들의 요구에 맞게 변해가고 있는 것이다.그리고 무료기 때문에 조금더 UI가 단순해지고 익숙해진다면 MS의 윈도우와 자웅을 겨룰수 있을 것이라 생각한다.

그러나 폐쇄적인 정책을 폈던 IBM의 ecomstation는 이미 경쟁성을 잃어버린지라 앞으로도 쉽게 두곽을 내기는 어렵지 않을까 하는 생각을 한다.현재 남아 있는 컴퓨터에 깔아만 놓은지라 ecomstation이 자랑하는 장점을 체험 할 수 없으나 보안 하나만은 윈도우 보다 더 확실하다라는 생각이 들었다.

왜 그럴까? 우선 ecomstation에 익숙치 않은 유저라면 어떻게 보안설정을 하고 푸는지 잘 모를 것이고  사용자가 적고 능통한 유저가 적기 때문에 전문적으로 이를 범죄나 다른 악의적이 수단으로 사용하기 어렵기 때문이라고 생각한다.

윈도우는 소스가 공개 되질 않았지만 워낙 사용자가 많아서 이를 능통하게 다루는 유저들이 많고 소스를 다 알지 못한다고 하더라고 충분이 보안의 위협을 가할 사용자가 많다.그렇기 때문에윈도우가 신뢰가 가면서고 신뢰도가 떨어지는 제품이 아닐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한국에서 OS/2나 ecomstation을 그리고 기타 관련 소프트 웨어를 구입하거나 도움을 받으려면 아래 사이트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www.ecomstation.co.kr/ecs.php

사용자 삽입 이미지

http://www.hanmesoft.com

로 가서 도움을 받길 바란다.본좌도 여기서 ecomstation을 구해서 연습중이다.아직도 적지 않은 사람들이 이를 사용하고 있는 것 같다.그리고 OS/2에 관한 더 자세한 설명과 history는 http://old.ecomstation.co.kr/에서 얻길 바란다.나보다 더 자세히 설명해 놓은 글이다.

P.S:: 그런데 MS나 IBM같은 거대 기업이 꼭 정당한 방법으로만 회사의 이익을 창출 했으리라곤
        생각하지 않는다.뭔가 있을 것이다.숨기고 있는 것이....

신고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