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미스터리'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3.01 메멘토 (2000, Memento )
  2. 2008.09.23 해프닝 (The Happening, 2008)


영화 정보 :미스터리, 스릴러, 범죄 2001 .08 .25 112분 미국 15세 관람가
감독 :크리스토퍼 놀런
출연 : 가이 피어스, 캐리-앤 모스, 조 판토리아노, 마크 분 주니어
이 영화에 관해서 들어 본 적이 있을 것이다. 영화를 좋아하는 매니아라면 누구나 이 영화를 이야기 한다. 매니아 들이 아주 좋아 하면서 명작이라고 하는 사람도 있다.
왜 그럴까?보면 그 이유를 알 수 있을 것이다.


단기 기억 상실증에 걸린 보험 조사관이란 직업을 가지 남자는 자신의 부인을 죽인 존G라는 남자를 쫓아가면서 생긴 다양한 사건들에 휘말이게 된다.그리고 그녀를 죽인 남자를 찾기 위해서 노력을 한다.그가 마지막으로 기억하고 있는 것은 자신의 이름이 레너드 셸비 라는 것과 아내가 강간당하고 살해당했다는 것, 그리고 범인은 존 G 라는 것이 전부이다.

하지만 이 남자는 메모를 일상으로 삼고 있으며 메모에 의존해서 모든 일을 처리하고 있다.자신이 뭘 잘하다가도 단 몇분안에 잊어버리고 자신이 들고 있는 물건이 어디에 쓰던건지 뭘 하려던 건지 잊어버리는 비운의 남자이다.

그래서 자신의 온 몸에 문신을 세겼다.자신이 잊이 말아야 할 일들에 관해서 ..

이 영화는 시간의  순서가 다른 영화와 다르게 전개가 된다.한 사건이 일어나고 그리고 나중에 이 일이 일어난 이유를 설명해주는  구성으로 역순으로 시간이 전개가 된다. 보통 12345로 진행이 되어야 할 것들이 53241 이런 순으로 엮어 나가는 관객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영화이다.

이 작품의 전개 순서가 이 영화를 매니아 들이 명작으로 꼽는 이유 중에 하나인거 같고 또 하난 일어난 일들과 사건들에 관한 상상하기 힘들고ㅗ반전적인 이유들을 나중에 전개됨과 동시에 교모하게 앞,뒤가 딱딱 맞아 떨어지는것을 보게 되기 때문이 아닐까?라고 생각을 해본다.

나탈리라는 여성는 여성과 레너드는 엮인거 같았고 테디라는 동료를 통해서 알아보니깐 그녀는 마약상인 그녀의 남친과 함께 빠에서 마약을 판매하는 일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그녀는 빠에서 일을 하며 마약상인 그녀의 남친과 주문자를 연결하는 역활을 한다는 것을 알게 된다.이것 또한 처음에 알려주지 않고 다른 모든 상황을 이야기 하고 난 후에 과거의 상황을 연결해 준다.


이렇게 상황이 뒤죽박죽 된 에피소드들이 연결되어 있어서 이 영화를 보는 내내 상황 전체를 제대로 파악하기 힘들고,끊임없이 전체를 보기 위해서 우리의 뇌는 움직일 것이다.짧막한  시간의 조각들이 순서대로 연결되지 않고 절묘하게 연결이 된 이 영화는 끝까지 보고 나면 "아"라는 감탄사로 매니아게 될 사람들과 끝날때까지 상황 파악이 제대로 되지 못한 사람들도 나뉠 것이다.


이 영화 중간에서 판단하지 말고,끝까지 보고 판단하라.






신고

'├영화/도서/공연/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졸업 (The Graduate, 1967)  (0) 2010.03.01
메멘토 (2000, Memento )  (0) 2010.03.01
사랑은 너무 복잡해(It's Complicated, 2009)  (0) 2010.03.01
나루토 484화 번역  (0) 2010.02.27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해프닝 (The Happening, 2008)
영화 정보 : SF, 드라마, 미스터리 | 2008.06.12 | 90분 | 미국 | 18세 관람가
감독 : M. 나이트 샤말란
출연 : 마크 윌버그, 주이 디샤넬, 존 레귀자모, 애쉬린 산체즈

다소 황당할지 모르는 소재를 영화화 했다는 점에서는 정말이지 좋은 점수를 주고 싶다.그런데 조금 짧고 사람들의 긴장감을 조성하는데 조금 아쉬운 점이 있다.미래의 적은 경쟁 나라의 군대가 아니가 우리 주변에 있는 자연이 우리의 적이 될 수 있다라는 것을 이야기 했다.

하지만 이를 전개하기에 1시간 30분이 조금 넘는 시간은 충분하지 못했던거 같다. 차라리 드라마 시리즈로 나왔더라면 아주 좋은 반응을 보여주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엑스파일의 다른 시리즈 한 편으로 개봉이 되었다면 좀 더 좋은 반응을 보여주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그리고 영화에서 자세하게 언급은 하지 않았지만 미국 영토의 일부분에서 일어난 일인데 누가 생화학 무기나 신무기를 시험할려고 한것은 아닌가 하는 의심을 잠시 이야기 했는데 .. 이건 자국민이라도 자국의 이익을 위해서는 희생시킬 수 있다라는 것을 보여준거 같았다.다른나라에서 실험을 하기에는 비용이 들고 자국에서 실험을 하면서 이를 해결해나가는 정부의 능력을 보여 줄려고 한건 아닌지 ..

하는 음모론은 제기 해본다 .. 영화랑은 전혀 상관 없는 이야기니 신경쓰지 말도록 하라. 영화에 집중하라 ㅋㅋ








출처 :: 칠성상회 추천 영화 시리즈
신고

'├영화/도서/공연/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미이라 3 -황제의 무덤-  (0) 2008.11.11
해프닝 (The Happening, 2008)  (0) 2008.09.23
헨젤과 그레텔(2007)  (0) 2008.09.17
Bella (2006)  (0) 2008.09.01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