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강동원'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0.05.04 전우치(2009)
  2. 2008.07.03 2008년 상반기 광고계를 주름 잡은 스타들은 누구인가?
전우치(2009)
기본정보 :액션, 코미디, 모험 | 한국 | 136 분 | 개봉 2009.12.23
감독 : 최동훈
출연 : 강동원(전우치), 김윤석(화담), 임수정(서인경), 유해진(초랭이)
등급 : 국내 12세 관람가   
공식사이트 : http://www.jeonwoochi.co.kr/, http://cafe.naver.com/jeonwoochi


이 영화 나의 웃음 코드랑 아주 잘 들어 맞았다.어색하면서도 잘 어울리는 CG와 특수화면 조차도 괜찮았으며 출연한 배우들의 연기도 아주 맘에 들었다.

무협지 소설의 전형적인 주인공 같은 전우치를 잘 표현해냈다고 박수를 보내고 싶다.스토리는 다소 아쉬운 부분이 많다.편집을 잘못해서 그런지 아니면 후속작을 만들려고 했었는지 뭔가 끊기는 듯한 스토리 진행이 조금 아쉬운 부분이었다.

각각의 에피소드로 만들어서 후속편을 만들어 보는건 어떨지 하는 아쉬움도 남는다.

전우치를 맡은 강동원을 제외한 나머지 사람들의 활동은 이름에 비해서는 다소 비중이 작았지만 그 작은 비중 안에서 각 캐릭터들의 특징을 아주 훌륭하게 표현해 놓은 점이 큰 장점이다.

줄거리참고:네이버 영화(http://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48227)

화담과 전위치와의 마지막 혈전.. 누가 승가자 되고 최고의 도사가 될 것인가??

개인적으로 후속편이 계속해서 나왔으면 하는 몇몇 안되는 한국 영화 중에 하나이다.

신고

'├영화/도서/공연/음반'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라인드 사이드 (The Blind Side,2009)  (2) 2010.05.06
전우치(2009)  (0) 2010.05.04
그린 존(Green Zone, 2010)  (0) 2010.04.15
허트 로커(The Hurt Locker, 2008)  (2) 2010.04.12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TV 광고 모델로 활동을 하는 연예인들이 엄청 많다.예전에 브랜드38연구소라는 곳에서 스타를 정의 하기를 "하늘에 떠 있는 별"로 정의 한적이 있다.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쉽게 볼 수 있고 아름답다는 소리 일 것이다. 이  수많으 연예인들 중에 스타로 불리우는 연예인들은 몇이나 있을까?2008년 상반기 조사를 통해서 알아본 2008년 상반기 광고계를 주름 잡은 스타들의 면모를 살펴보도록 하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 설문기관에서 조사한 결과가 위와 같이 나왔다.얼마 전부터 1위를 차지 했던 김태희가 여전히 선두를 달리고 있으며 훈훈한 이미지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장동건이 2위를 달리고 있다.요즘은 조금 주춤하지만 그래도 예전에 한창 CF 퀸이었던 전지현의 파워도 여전한거 같다.하지만 이영애와 장진영,권상우등이 빠졌다는 것을 보니 아무래도 전반적인 설문을 하지는 않은듯 한 자료이다.(출처:AD TIMES 6월호)


1.축 1위 등극 김태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광고 기억하는가??김태희가 신인 시절때 찍은 휴대폰 광고의 한 장면이다..김태희는 이때부터 될 줄 알았다.연기력으로 승부하여서 영화와 드라마에서는 후한 점수를 받지 못하고 있지만 CF 에서는 단연 최고자리를 자지하고 있는 그녀..부족한 연기력을 어떤 것으로 커버를 할 것인가가 궁금하고 앞으로 영화나 드라마를 계속해서 찍을 것인데 언제 그녀의 연기력이 인정을 받을 것인가??하지만 우스게 소리로. "이쁘면 다 용서된다" 라는 말처럼 ~여신 김태희는 충분히 용서가 된다. ㅋ


2.2위 장동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누가 이 남자를 부러워 하지 않겠는가?영화배우로서 흥행작을 몇개 가지고 있으며 요즘 들어서는 휴대폰 광고에서 훈훈한 훈남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나이가 들수록 점점 멋있어 지는데 많은 남성들과 여성들의 부러움을 사고 있다. 그리고 궁금한건 과연 이 남자 누구랑 결혼을 할 것인가??

3.3위 전지현
사용자 삽입 이미지
구관이 명관이라고 했던가?많은 활동을 하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선호되고 있는 광고 모델임은 틀림이 없다.활동력이 적지만 이렇게 영향을 줄 수 있을 정도면 그녀의 파워는 수퍼맨이 되고도 남는다.하지만 아쉬는 것은 지속적인 영화 작품의 출연에도 불구하고 아직 제대로 된 평가를 받을 작품이 없다는게 그녀의 흠이라면 흠일까??아직 젊으니 그녀의 발전을 지켜보도록 하자..

4.4위 유해석, 5위이효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두사람의 호흡은 예전 K본부의 해피투게더 시절로 거슬러 올라간다.왠지 분잡할 것같은 사람과 차분히 진행을 이끌어 나갈것 같은 두 사람의 호흡은 정말 척척 잘 맞아 떨어진다.그리고 최근에 S 본부에서 하는 오락 프로그램의 시청률로 이 둘의 노력이 빛을 발휘하고 있는데..시청자의 요구가 어떤 것인지 잘 알고 있고 이를 서슴없이 실천 할 줄 하는 노력하는 연예인들이다.나란히 4,5위에 랭크 됐다는 점이 참으로 반가운 소식이다.서로 다른 분야에서 활동을 하고 있지만 전혀 어색하지 않은 두 사람... 이런 점이 이 둘을 광고계에서  찾는 가장 큰 이유가 아닐까?

5.8위 백뱅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작년에 돌풍을 일으키면서 나타난  아이돌 그룹, 빅뱅...많은 뉴스거리를 다록 다니면서 탄탄한 실력과 철처한 준비로 꾸준한 활동과 실력을 자랑하는 그룹이다.어리다는 것만으로 인정을 받는다라고 평가하기 보단 각자의 개성과 실력,그리고 노력을 바탕으로 이끌어낸 이 빅뱅의 성공은 앞으로 가수를 꿈꾸는 자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다.화려한 인기와 더불어 인지도가 상승하고 있는 빅뱅의 10위권 진입이 놀라운 소식이다.

6.한가인,송혜교 공동 9위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 두사람...여전하다..갈수록 외모가 출중해지는건 왜일까?지금은 둘다 휴식기를 가지고 있지만 활동만 했다고 하면 바로 화제의 중심에 설 인물들이다.둘다 화려하고 수려한 외모 덕분에 연기력을 인정받고 있지는 못하지만 착실히 좋은 잘품들을 통해서 인정을 받고 있다.화장품 광고에서 이 둘을 빼버린다면 두사람을 대체할 파워를 지닌 모델이 몇이나 될까?당분간은 없어서 안된 인물들이다.

7.12위 박명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2의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는 박명수..그는 제8의 전성기, 제9의 전성기라는 농담을 하지만 지금처럼 그의 인기가 많았던 적은 없을 것이다.그리고 성공한 사업가로서도 조금씩 인정을 받고 있다.현재는 다양한 프로그램에서 빠져서는 안되는 캐릭터 이다.하지만 아직 진행을 혼자서 하기에는 무리가 있을 듯하다.그의 말처럼 전성기를 맞이하고 있을 때 그의 자리를 굳힐 수 있는 필살기를 하나 만들었으면 한다.그의 놀라운 도약은 그의 인기를 반영하고 있는 것이라 믿어도 좋을 듯하다.

8.공동 16위 원더 걸스
사용자 삽입 이미지
2007년 Tell me 라는 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주목을 받았던 원더걸스..올해도 그 인기는 여전하다.호사다마라로 했던가?그들의 인기를 질투하듯 여러 악성 루머와 댓글이 판을 치고 있지만 이는 원더걸스의 인기를 증명하는것..귀엽고 발랄한 그룹의 이미지게 맞게 아주 뜨거운 노래를 들고 나와서 인기 몰이중이다.하지만 아직 CF계에서 원더걸스가 미치는 파워는 조금 미약하다.하지만 광고계가 그들을 많이 찾이 않아도 원더걸스는 실망할 필요가 없다.그들을 기다리는 무대가 있기 때문이다.


이렇게 해서 각 순위를 메겨보고 대략적인 설명을 곁들여 봤는데 지극히 이대표의 개인적인 생각이라 보는 이들과 생각이 많이 다를 수 있음을 이야기 해본다.짧은 시간동안에 보는 이로 하여금 많은 정보와 생각을 심어 줄 수 있어야 하기에 이들 CF 모델들의 이지는 천금보다 귀중한 것이니깐 관리를 잘하고 사람이라서 실수를 하지만 정말이지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잃을 짓은 하지 말았으면 한다.
신고
Posted by 이대표 이대표님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



티스토리 툴바